이게~ 뭬이야!~ 코팅이 왜 이래?!

By | 2007년 3월 29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루비 生存者들


모든 생산물이 이러저러한 과정을 거쳐 최종 소비자에게 전달되듯 책도 마찬가지입니다. 아래 포스트에서 보신 원고(교정지)의 산을 쌓는 과정이 끝나면, 바로 제작과정에 들어가죠.

최적화된 생산 설비와 탁월한 스킬을 가진 현장 노동자분들의 환상적인 결합?!…
이면 베스트겠으나… 뭐~~세상사 모든 일이 그렇듯이 현실은 꼭 그렇지만은 않습니다요.^^

제작과정에서는 ‘오랜 산고’와는 다르게 ‘짧고 짜릿한 긴장’에 발끝 말초신경까지 벌떡벌떡 서곤 하죠.
왜냐고요? 프로세스가 진행될 때마다, 불량이 나올 소지들이 거의 지뢰밭 수준이니까요.

개발자분들은 아마 한 건물의 위아래 층도 프로세싱에선 걸림돌이 된다고 저어하시면서 한 방에서 작업하는 것을 선호하실 겁니다. 그러나 이 동네에선 출력, 본문(표지) 인쇄, 표지 라미네이팅, 표지 UV코팅, 케이스 제작, 제본… 이러한 프로세스를 각각 다른 공장에서 진행합니다.

그러니, 한 공장에서 ‘울트라일괄토탈한꺼번에모두’ 작업해도 문제의 소지는 널려 있는데, 이곳 저곳을 옮겨다니니, 말 그대로 지뢰밭이죠.

“어! 어절씨구리? 코팅이 왜 이래?!”
“아! 안돼~ 인쇄가 너무 흐리잖아?!”
“오! 조조조~ 접지가 틀어졌잖아!”
“우! 우짤꼬 기계가 서버렸네~”

걍~~ 쉽게 끝나는 경우는 한번도 없답니다. 아마 예민한 독자분들이라면 최근 발간된 루비/레일스 삼종 쎄뜨에서 미묘한 차이를 느끼셨을 겁니다. 혹시 잘 모르시겠는 분은 루비와 레일스 책을 꺼내 표지를 비교해 보시죠.

보이시나요? UV 코팅 공정에서 지뢰가 터진거죠. ㅠㅠ&,,, 편집자의 강력한 요구(=멋있게 나오는 방법)에 쉬운 방법(=후지게 나오는 방법)을 고집하는 벤더 측의 이유있는(?) 저항… 그 중간에서 capability가 안되는 기계와 잔업까지 해야 했던 노동자분들만 욕을 본 거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레일스 戰死者

게다가 ‘레일스와 함께하는 애자일 웹 개발’은 페이지가 많은 관계로 제본 공장이 애를 많이 먹었죠. 몇 번이나 기계가 섰으니까요… 제작 과정에서 망가진 책만… 마치, 전장의 널부러진 잔해들같이…. 눈물이 날 정도랍니다. 그래도 독자분에게는 깨끗한 책을 보내드릴 수 있었으니, 이것으로 위안하고 있죠^^.

하여튼, 어쨌거나, 그래도, 저희 책을 욜씸히 잘 맹글어주고 계신 모든 노동자분들께 감솨~
——-
뱀발…: 출판사 블로그에서 어떤 얘길 쓸 수 있을까? 블로그에 들어오시는 분들은 어떤 걸 궁금해 하실까? 요모조모 생각하고 있답니다. 우선은 ‘책이 나오기까지’라는 메뉴를 만들어 이러저런 에피소드를 -자유롭게 그리고 의미(?)있게-올려 보고자 합니다. 많은 지도와 편달, 부탁함당…^^

.

14 thoughts on “이게~ 뭬이야!~ 코팅이 왜 이래?!

  1. HumbleProgrammer

    딱 독자분들이 궁금해하실만한 에피소드 같은걸요^^ 앞으로도 소소하고 정감가는 이야기 많이 들려주시길 기대해봅니다~

    Reply
  2. 구리스

    아.. 제가 생각하는 기업 블로그의 이상적인 솔직함이 그득~ 담겨 있네요. 어떻게 보스를 설득하셨는지 매우 궁금합니다. –;

    그나저나 저런 파본은 저같은 중생에게 착불로 보내주시면, 미력하나마 밤새도록 검토해서 오탈자를 알려드리겠습니다..

    (..잘나가다 똘추짓?)

    Reply
  3. 복사집딸

    근데 책은 이쁜데요 조금보면 책이 다 떠러짐 ㅡ,.ㅡ 애자일웹개발이나 프로그래밍루비나 안습입니다. 지적할건 지적해야죠 ㅋㅋ 교환을 해준데도 인터넷에서 산사람은 어떻게 한담 ㅡㅡ;

    Reply
    1. 인사이트

      입이 열 개라도 할 말이 없습니다.
      인터넷으로 구입하신 분도 시일에 관계 없이 교환해 드립니다. 불편을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Reply
  4. 이병준

    “Java 프로그래머를 위한 UML: 실전에서는 이것만 쓴다”는 책에도 똑같은 제본 문제가 있습니다. 책을 펼치는 순간부터 떨어지더군요 -_-;

    Reply
    1. 인사이트

      프로그래밍 루비와 애자일 레일스에서 생긴 제책 문제는 대략 원인을 확인했고, 중대한 ‘사고’라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UML 책에 대해선 저희가 처음 듣는 건데, 같은 문제인지 확인하려면 파본 책이 있어야 할 듯합니다. 제책 과정에서 간혹 나오는 불량인지, 루비/레일스와 같은 문제가 묻혀있다 이제야 나오는 건지 확인했으면 하는데, 책을 보내주실 수 있으세요?

      Reply
    2. 인사이트

      감사합니다. 주소를 저희 메일로 보내주세요. 불편하지 않으시도록 다른 책을 보내드리겠습니다.
      insight at insightbook.co.kr

      Reply
  5. Rada

    항상 노력하시는 모습 보기 좋습니다.
    레일스와 루비 제책에 문제가 있었다는 사실을 이제서야 알았네요. 루비와 레일스 시리즈 책을 각각 다른 교보문고 지점에서 구입한데다가 현재 지방에 거주해서 해당 지점까지 찾아갈 수 없는데 지금이라도 교환이 가능할런지요?

    Reply
  6. 알치

    본딩 작업에 문제가 있었나 보군요. 풀이 덜 묻어도 나중에 갈라지거나 떨어져나가는 현상이 나타난다고 들었습니다. 특히 두꺼운 책들은 조심해야죠. 자주 그런 현상이 나타난다면 거래처로는 불합격입니다. 수고하세요! ^^

    Reply
    1. 인사이트

      현재는 거래처를 바꾸었습니다.
      새 거래처에서는 액션스크립트 3.0 책 같은 1,000쪽이 넘는 책을 진행했는데, 문제가 없었습니다. 둘로 나눠 제본하고 통합하는 방식이더군요.
      현 거래처는 삐보삐뽀 119같은 책을 매년 수십만권씩 제본하는 곳이기도 하기에 문제가 없으리라 생각하고 있습니다.

      Reply

댓글 남기기